교보문고 SCHOLAR 스콜라
이 자료는 국가지식 연계기관과의 협약에 따라 무료로 제공됩니다.
원문을 이용하시기 위해서는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으니
궁금하신 사항은 연계기관을 통해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곧 연계기관으로 이동합니다
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 태학사 > 문헌과 해석
논문 표지

19세기 말 박규수가 살던 계동의 풍경

원문보기 원문저장 인용정보복사 구매 4,000원

국문 초록

북악 아래 유서 깊은 마을이 여럿 있는데 계동도 그 중 하나다. 오늘날 가회동 북촌 한옥마을 일대가 바로 계동이다. 그곳에는 박지원(朴趾源)과 손자 박규수(朴珪壽)가 살던 집이 있었다. 옛글을 통해 그곳으로 가보기로 한다.
조선시대 계동은 계생방(桂生坊), 제생동(濟生洞)이라 불렀다. 조선후기지도를 보면 그 서쪽에 회동(灰洞) 혹은 제동(濟洞), 재동(齋...

[더보기]

영문 초록

* 현재 컨텐츠 정보를 준비 중에 있습니다.

목차

* 현재 컨텐츠 정보를 준비 중에 있습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