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SCHOLAR 스콜라
이 자료는 국가지식 연계기관과의 협약에 따라 무료로 제공됩니다.
원문을 이용하시기 위해서는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으니
궁금하신 사항은 연계기관을 통해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곧 연계기관으로 이동합니다
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 포은학회 > 포은학연구
논문 표지

조선시대 통신사들의 포은(圃隱) 정몽주(鄭夢周) 인식

원문보기 원문저장 인용정보복사 구매 6,760원

국문 초록

포은(圃隱) 정몽주(鄭夢周)가 일본에 사신으로 간 것은 1377년 9월의 일이었다. 우왕(禑王) 대에 이르러 더욱 잦아진 왜구의 침략은 고려가 해결해야 할 중요한 문제였고, 이에 대한 고려의 대응은 토벌과 외교적 교섭, 두 가지 방향으로 진행되었다. 1377년 7월 일본의 패가대(覇家臺)에서 사신을 보내와 왜구 소탕 계획을 알리며 고려ㆍ일본 간의 우호 증진...

[더보기]

영문 초록

It was in September 1377 that Jeong Mong-ju went to Japan as a delegation. Frequent invasion from Japan was serious matter which Goryeo had to solve. Action of Goryeo about this proceeded in two ways:...

[더보기]

목차

【국문초록】
1. 서언(緖言)
2. 왜구의 창궐과 포은의 일본사행(日本使行)
3. 『해행총재』 소재 포은 관련기록의 양상
4. 결어(結語)
<참고문헌>
Abstra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