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술경영학회 > 발행기관 내 간행물

구글 아트 앤 컬처(Google Arts & Culture)의 ‘비영리’ 전략에 대한 비판적 고찰

: 뮤지엄의 공공성을 전용하는 디지털 플랫폼 기업의 비즈니스 모델

A Critical Study on Google Arts & Culture’s “Non-Profit” Strategy and its Appropriation of Publicness of Museums

박소현(Sohyun Park) 저

pp.33~72 (40pages)

간행물명 : 예술경영연구
권/호 : 예술경영연구 제59집 / 2021
발행기관 : 한국예술경영학회
간행물유형 : 학술저널
주제분류 : 경영학
파일형식 : PDF

초록

한국어초록
본 논문은 팬데믹 상황을 계기로 더욱 급속히 확장되고 있는 디지털 환경 속에서박물관·미술관의 공공성이 이전과는 다른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고 있음을 살펴보고자 했다. 이를 위해 박물관·미술관 연구의 이론적 지평을 확장적으로 재구성하고, ‘구글 아트 앤 컬처’에 대한 사례분석을 수행했다. 이론적으로는 박물관·미술관에 대한 디지털 기술의 적용에 관한 기존의 논의들이 내포하고 있는 도구적 관점과 기술낙관주의의 현재성을 검토하고, 이러한 논의들에서 생략되어 온 최근의 박물관·미술관학적 쟁점들, 특히 신자유주의적 정책의 광범위한 확산 속에서 박물관·미술관의 공공성에 관한 규범적 논의들의 수정과 축소로 인한 위기적 인식들을함께 전면화하려 했다. 이러한 이론적 논의들 위에서 본론에서는 박물관·미술관의공공성을 규정하는 중요한 개념인 ‘비영리성’이 어떻게 구글에 의해 중요한 비즈니스 전략으로 채택되어 활용되었는지를 비판적으로 검토했다. 그럼으로써 본 논문은박물관·미술관에 대한 신자유주의화와 정부의 공공기능 실패, 박물관·미술관의공공성의 위기, 박물관·미술관의 공공성을 전용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한 구글의 ‘비영리’ 전략 등이 밀접한 연관 관계를 갖고 전개되어 왔음을 논하고자했다. 그 어떤 기업보다도 첨단 디지털 기술로 무장한 구글 아트 앤 컬처 프로젝트는 박물관·미술관의 공공성을 유용한 수익창출 모델로서 전용하면서, 박물관·미술관의 공공성을 규정하는 마지막 보루라 할 수 있는 ‘비영리성’ 개념을 무력화했다. 그리고 기술낙관주의는 이러한 일련의 기획들을 가속화하고 그에 장벽이 되는정책과 규제, 신념과 문화를 해체하는 동력이 되고 있다. 그런 점에서 구글 아트 앤컬처는 박물관·미술관의 공공성 개념이 그 어느 때보다도 논쟁적이고 급진적인 전환의 시점에 처해 있음을 환기시키는 중요한 사례라 할 것이다.
영어 초록
I intended to discuss the new phase of the publicness of museums in a digital environment with the Goole Arts & Culture Project. To this end, I critically examined the instrumental approaches and technological optimism in the application of digital technology to museums, and scrutinized the recent museological issues, particularly the revision or curtailment of the museum’s publicness amid the spread of neoliberal policy, which have been omitted within those technological approaches. This is because the meaning of Google Art & Culture can be considered more effectively through an extended theoretical reconstruction. Based on these theoretical discussions, I critically reviewed how the non-profit, an important concept that defines the publicness of museums, was adopted and utilized as an business strategy by Google. As a result, I wanted to reveal that the neoliberalization of museums, the failure of the government’s public function, the crisis of museum’s publicness, and Google’s non-profit strategy have been closely related. Armed with advanced digital technology, the GAC project appropriated the publicness of museums as a useful profit-making model. As such, now the concept of publicness of museums is at a point of more controversial and radical transformation than ever before.

목차

I. 서론
II. 연구방법
III. 이론적 검토: 박물관·미술관 연구 지평의 확장적 재구성
IV. 본론
V. 결론 및 시사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