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고전여성문학회 > 발행기관 내 간행물

<덴동어미화전가>에 대한 역사지리적 고증

A Historical Geographical Confirmation on “Hwajeonga of Dendongeomi”

김하라(Kim Ha ra) 저

pp.405~440 (36pages)

간행물명 : 한국고전여성문학연구
권/호 : 한국고전여성문학연구 제35권 / 2017
발행기관 : 한국고전여성문학회
간행물유형 : 학술저널
주제분류 : 문학
파일형식 : PDF

초록

한국어초록
본고에서는 <덴동어미화전가>에 나온 인명과 지명 등을 단서로 주인공 임 여인의 생애와 관련된 역사적 사실들을 고증했다. 먼저, 임 여인의 두 번째 결혼생활과 관련하여 언급된 ‘성 쌓던 조 등내’가 1871년 상주(尙州) 목사(牧使)로 부임한 조병로(趙秉老, 1816~1886)라는 점을 확정하고, 10대 후반의 임 여인이 상주의 이 승발과 재혼한 시기를 1869년경으로 비정했다. 다음으로 50대 초의 임 여인이 마지막 남편 조 첨지와 사별한 계기인 ‘수동별신굿’이 홀수 해의 정월대보름에 열렸고 1903년을 마지막으로 더 이상 열리지 않은 행사임을 고려하여, 임 여인이 ‘덴동어미’라는 이름을 얻게 된 상한선을 19세기말의 홀수 해로 추정했다. 이와 같이 고증에서 밝힌 바는 기존에 확정된 ‘병술년(1886) 괴질’과도 시기적으로 부합하며, <덴동어미화전가>에 재현된 주인공의 생애가 19세기 중반부터 20세기 벽두까지 걸쳐 있다는 확실한 증거가 되어 준다.
다음으로 작품 후반부의 ‘봄 춘 자 노래’에 언급된 지명(地名)의 분석을 통해 <덴동어미화전가>의 바깥 액자에 해당하는 시공(時空)이 20세기 초 순흥의 비봉산(飛鳳山)이고, 참석자의 대부분이 순흥부(順興府)를 고향으로 둔 여성들이라는 점을 고증했으며, <덴동어미화전가>의 작가가 이 지역과 관련한 해박한 역사지리적 교양을 지닌 여성임을 추론했다.
한편 <덴동어미화전가>는 필사본 『소백산대관록』에 그 표제작인 가사 <소백산대관록>과 함께 수록되어 있다. <소백산대관록>이 순흥을 중심으로 한 소백산 인근의 역사지리를 구체적으로 재현하고 있다는 점에서 <덴동어미화전가>와 자매편으로 논의될 필요가 있음을, 두 작품의 창작시기와 문체, 사용된 어휘의 유사성을 들어 제기했다.
영어 초록
This paper attempted to give a historical account of the life of Ms. Yim, the heroine of Hwajeonga of Dendongeomi . Ms. Yim, born a daughter of one petty official of Sunheung, married at the age of 16, but her husband died the following year. She remarried with Lee, a petty official of Sangju. But Lee s family fell down due to the exploitation of the provincial government. I acknowledged that the local commander was Cho Byungno who came to Sangju in 1871. According to this fact, the time of remarriage of the heroine is around 1869. Meanwhile, Ms. Yim s last husband, taffy seller Cho, died in the fire several days before Byulsin-gut of Sudong, and at that time, the couple were in their early 50s. Byulsin-gut of Sudong, was held on full moon of january of the odd numbered years and has not been done since 1903. Therefore, when Ms. Yim became Dendongeomi, the mother of a burned baby, it was before 1903, precisely the odd year of the end of the 19th century. Eventually, Ms. Yim was born in the mid 19th century and attended the meeting of hwajeonnori at the age of 60 in the early 20th century, telling her story to the audience. According to previous studies, her 2nd husband, Lee, died of cholera in 1886. The two things I have identified are consistent with the time when her 2nd husband died. And this helps to presume that Ms. Yim was in her mid-thirties in 1886.
Meanwhile, Hwajeonga of Dendongeomi is contained in a manuscript entitled The Record of Wonderful Scenery of Sobaek Mountain and the book also contains a Kasa(written by women) of the same title. These two works, Hwajeonga of Dendongeomi and The Record of wonderful scenery of Sobaek Mountain , are thought to have been written by the same writer because the temporal and the spatial backgrounds coincide and the style and vocabulary usage are very similar. I think that the research that actively compares these two works should proceed in the future.

목차

국문초록
1. 서론
2. 덴동어미의 생애에 반영된 역사성
3. <덴동어미화전가>의 바깥 액자와 <소백산대관록>
4. 결론
참고문헌
Abstra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