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기관 내 간행물

  • 간행물 내 검색 검색

경제발전연구

검색결과 :
3
전체선택 Endnote Refworks
신재생에너지 기술의 발전단계에 따라서 다양한 재정지원 정책이 활용될 수 있다. 전력시장에서 국내의 신재생에너지 지원 정책으로는 발전차액지원제도와 공급의무화제도가 대표적이다. 국내에서 2012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공급의무화제도는 신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 거래시장을 활용한 지원제도로서, 시장 친화적인 규제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공급의무화제도에서도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기술의 시장참여를 보장하고, 소규모 발전업체의 시장참여를 촉진하기 위해서는 경쟁제한적인 규제가 필요하다. 본 연구에서는 공급의무화제도를 통한 신재생에너지 지원정책에서 시장과 규제의 적정 역할 분담에 관하여 논의하고, 주요 이해관계자, 정책관계자의 인터뷰 조사를 통하여 의견을 수렴하였다. 특히 신재생에너지 기술별 차별화된 지원을 위한 규제와 시장위험을 완화하기 위한 규제 관련 쟁점들에 대해서 검토하였는데, 정부의 공급인증서 시장개입 방식 개선, 고정가격 장기계약제도의 활용 확대, 발전차액지원제도의 병행 시행 등의 대안이 논의되었다
본 연구는 기업차원의 상용직 고용 결정요인을 분석하였으며, 분석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노동소득분배율 변수는 통계적으로 유의한 정(+)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노동소득분배율이 높을수록 상용직 고용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추정되었다. 영업이익률, 매출액, 연구개발비 변수는 상용직 고용을 유의하게 증가시키는 반면, 자본집약도, 외주가공비, 임시·일용직비율 변수는 고용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인건비 변수는 임금인상이 이뤄진 당해 연도는 상용직 고용을 감소시키는 반면, 그 다음해에는 상용직 고용을 유의하게 증가시켰다. 둘째, 산업(제조업/비제조업), 기업규모(중소기업/대기업), 기술유형(노동집약적/기술집약적)을 구분하여 노동소득분배율이 상용직 고용에 미치는 영향을 추정한 결과, 전반적으로 노동소득분배율이 높을수록 상용직 고용을 유의하게 증가시켰으며, 고용에 미치는 영향력은 각 특성에 따라 약간 달랐다. 따라서 기업차원의 상용직 일자리를 늘리기 위해서는 유의한 정(+)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분석된 노동소득분배율, 영업이익, 매출액, 연구개발비 변수 등에 대한 정책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 또한 산업, 기업 규모, 기술유형에 따라 고용에 미치는 영향력이 다른 만큼, 이를 고려한 각특성에 맞는 일자리 정책이 요구된다.
본 논문은 기존 연구에서 별도로 다루어졌던 경영체제와 지주회사체제라는 두 가지 차원을 함께 고려하였으며, 관측되지 않은 특성들을 통제하는 이중차분(difference in difference) 또는 삼중차분(difference in difference in difference) 방법으로 경영체제의 변화나 지주회사체제로의 전환의 효과를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첫째, 전문경영에서 소유경영으로 전환한 기업의 성과는 전문경영 유지기업보다 낮았으며, 지주회사체제에 편입되어 있느냐 여부는 소유경영으로 전환하느냐, 전문경영을 유지하느냐에 따른 성과 차이에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전문경영체제로 전환한 기업이 전문경영 유지기업과 비교하여 차별적인 경영성과를 보여주지는 않았으며, 지주회사체제 소속인지 여부를 반영한 분석에서도 전문경영 전환기업의 차별적 효과가 관측되지는 않았다. 셋째, 지주회사체제로의 전환은 경영성과에 유의미한 효과를 가져오는 사건은 아니었다. 그러나 경영체제의 차이에 따른 효과를 반영할 경우 지주회사체제로의 전환이 경영성과에 유의미한 효과를 미 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경영체제 중에서 소유경영기업의 성과가 개선되는것으로 나타났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