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기관 내 간행물

  • 간행물 내 검색 검색
  • 간행물 또는 권/호를 "-전체-" 선택하시면 통합 검색이 가능합니다

한국정치외교사논총

검색결과 :
4
전체선택 Endnote Refworks
윤보선은 개화파 가문에서 태어났으며 그의 가문이 한국교회 초기의 기독교를 받아들였기 때문에 기독교 신앙적 배경 속에서 성장했다. 중국에서 신해혁명이 일어나자 독립운동에 투신하기 위해 상해로 건너가 상해임시정부에 참여했다. 윤보선이 상해에서 활동을 시작했을 때 그가 따랐던 신규식은 그에게 ‘해위(海葦)’라는 호를 지어주었다. 상해의 시기가 그의 생애에서는 4년이라는 짧은 시기였지만 그의 생애 전체에서 차지하는 위치는 정치인 윤보선의 출발점이었다. 상해에서 윤보선은 이승만계로 분류되었다. 신규식이 가지고 있었던 정치적 위치를 따랐던 이유이기도 했다. 또한 이승만이 가지고 있었던 기독교 민족주의 계보 안에 윤보선이 위치해 있었던 것도 사실이었다. 윤보선은 이승만의 요청을 따라 부친으로부터 독립자금을 모금해 오기도 했다. 아직 어린 나이임에도 임시의정원 의원으로 활동했으며 대한적십자사의 모금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윤보선은 상해임시정부가 갈등에 휩싸이기 시작하던 시점에 영국으로 유학을 떠났다. 상해임시정부로 가기 전 윤보선은 자신의 굳은 신념을 가지고 있었다. 윤치호로 상징되는 독립협회의 지식인들이 가지고 있었던 민권의식과 전통질서에 대한 거부의식을 가지고 있었다. 여기에 중국의 신해혁명을 지켜보면서 민주 공화정에 대한 이상을 품었다. 윤보선은 민주 공화정을 위해 혁명을 해야 하고 이를 통해 독립을 이룰 수 있다고 믿었다. 그에게는 배일사상이 분명했다. 윤보선에게 일본은 극복의 대상이 아니라 배척의 대상이었다. 윤치호가 가지고 있었던 일본에 대한 인식과 달랐다. 윤치호가 일본의 문명을 통해 일본을 극복할 수 있다고 보았다면 윤보선은 일본이 아닌 혁명을 통해서 일본을 극복하려 했다. 윤보선은 상해에서 신규식의 민족주의를 경험했다. 민족이 이념보다 위에 있었다. 공산주의를 받아들였던 이동휘를 민족의 지도자로 평가했고, 기독교 신앙을 포기하지 않았지만 단군을 민족의 상징으로 이해했다. 윤보선은 민족주의를 통해서 항일독립이라는 목표를 분명히 할 수 있었다. 윤보선의 민족주의는 영국유학을 거치면서 자유민주주의로 발전한다. 윤보선의 민족주의는 민주주의 국가건설을 위한 민족애를 의미했던 것이다. 윤보선의 상해임시정부 참여는 그가 가지고 있었던 배일사상과 민족애의 발로였다.
1990년은 노태우 정부의 북방외교과 본격적인 성과를 내기 시작한 시기다. 본 연구는 북방정책의 대표적 성공사례인 한소수교와 관련하여 경협의 역할에 주목한다. 특히 양국의 수교 협상이 급진전되는 과정에서 한국의 경협자금 제공 계획이 상당한 영향력을 발휘했으리라는 가설을 제기한다. 한국과 소련이 정부 차원에서 경제협력 문제를 논의하기 시작한 시점은 1990년 8월의 제1차 한소각료 정부대표단 회의였다. 그리고 1991년 1월의 제2차 회의에서 양국은 총 30억 달러에 해당하는 경협자금 지원안에 최종적으로 합의했다. 이런 과정 속에서 양국은 8월 이후부터 경협 규모에 있어 어느 정도의 공감대를 형성했을 가능성이 크다. 실제로 1차 회의 이후 양국의 수교 과정이 급속도로 진행되어 불과 2달도 채 못 된 9월 30일에 합의가 이루어진 점이 이를 방증한다. 합의에 이를 수 있었던 강력한 요인은 한국이 내놓은 보다 호의적인 경협 제시안이었을 것이다. 수개월 동안의 수교 협상 과정에서 한국이 제시한 경협 지원안의 변화내용이 이런 추론을 뒷받침한다. 여기에 1990년 당시 악화 일로를 걷던 소련의 경제 사정도 소련이 한국의 경협을 매개로 한 즉시 수교에 유인된 또 다른 이유였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