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SCHOLAR 스콜라
이 자료는 국가지식 연계기관과의 협약에 따라 무료로 제공됩니다.
원문을 이용하시기 위해서는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으니
궁금하신 사항은 연계기관을 통해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곧 연계기관으로 이동합니다
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 한국정치외교사학회 > 한국정치외교사논총
논문 표지

장한상의 울릉도 수토와 수토제의 추이에 관한 고찰

원문보기 원문저장 인용정보복사 구매 6,280원

국문 초록

1693년에 안용복이 일본으로 건너감으로써 한일 양국 간에는 울릉도를 둘러싸고 분규가 생겨났다. 이에 조선 정부는 1694년 9월에 장한상을 울릉도로 보내 자세한 상황을 조사하게 하였다. 그 후 조정에서는 수토를 제도화하기로 방침을 정해 1699년부터는 2년 간격의 수토제가 정착되어갔다. 1694년에 수토한 장한상은「울릉도 사적」이라는 기록을 남겼는데, 같...

[더보기]

영문 초록

The dispute over Ulleungdo between Korea and Japan arose from Ahn Yong-Bok’s going over to Japan in 1693. Accordingly, the Joseon government sent Jang Han-Sang to Ulleungdo and made him investigate it...

[더보기]

목차

Ⅰ. 머리말
Ⅱ. 장한상의 수토와 울릉도∙독도 인식
Ⅲ. 수토제의 정착과 변천과정
Ⅳ. 결 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