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문고 SCHOLAR 스콜라
이 자료는 국가지식 연계기관과의 협약에 따라 무료로 제공됩니다.
원문을 이용하시기 위해서는 연계기관의 정책을 따르고 있으니
궁금하신 사항은 연계기관을 통해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곧 연계기관으로 이동합니다
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 인기논문

인문학

가장 많이 다운로드된 논문입니다.
1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노예 해방법의 전승사 연구(출 21 : 2-6; 신 15 : 12-18; 레 25 : 29-46)
장영일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1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1회 / 1996 / 1~36 (36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2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에덴동산으로의 복귀: 마태복음에 나타난 반아담적인 예수, 에덴동산같은 왕국, 그리고 아담같은 제자들
나요섭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6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6회 / 1998 / 19~31 (13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초록보기
마태복음의 기도론적 연구에 있어 아담에 대한 연상이 가끔 산발적으로 제시는 되었으나 종합적으로 되지는 못했었다. 이는 예수에 대한 서술에 있어 창세기 1-3장에 기록된 아담을 마태복음이 어떻게 사용하는지를 연구한다. 마태의 해석학은 글사이끼침적(intertextual)이고, 특별히 유형론(typology)를 사용한다. 이는 아담에 대한 묘사가 초기유대문서에서 초기기독교문서에 이르기까지(주전 1000년-주후 100년) 어떻게 발전되었는지에 기초를 둔다. 그러므로 아담에 대한 서술에 대한 역사적 추적을 필연적으로 하게 된다. 이러한 문맥에서 아담기독론은 마태복음의 저자에 의해 채택이 되는데, 특히 3:1-4:11 과 27:33-44 사이의 교차대칭적 구조를 바탕으로 한 마태복음의 교차대칭구조 속에 나타난다. 편집적이고 서사적 접근어 이러한 교차대칭을 밝혀줄 것이고 거기에 담겨져 있는 아담유형론을 보여줄 것이다. 마태의 아담기독론은 다른 두가지의 의미를 낳는데 이는 에덴동산같은 왕국론과 아담같은 제자론이 바로 그것이다. 동산과 같은 하나님/하늘나라의 형상은 학자들에 의해 거의 발견되지 않았다; 하늘나라에 대한 비유들, 열쇠와 문에 대한 본문들, 또한 팔복들은 이러한 왕국론을 유추케 하는 중요한 자료들이다. 이 땅의 에덴동산과 하늘의 나라 사이에 어떤 긴장이 있지만 이는 동산에 대한 서술이 구약성경에서 시작하여 초기유대문서를 거치면서 기독교문서에까지 어떻게 발전이 되는지를 살펴볼 때 해결될 수 있다. 이러한 조사를 통해 밝혀지는 것은 주후 50년경 동산에 대한 해석에 있어 그 동산이 지상에서 천상으로 이전되는 중요한 전이가 일어난다는 점이다. 그러므로 주후 85년경에 쓰여진 마태복음은 하늘의 에덴동산과 하나님 나라를 연결시키는데 크게 어려움이 없었을 것이다. 더 나가서 어떤 학자도 하늘나라에 들어가는 자들은 타락 전의 아담의 모습을 회복하는 자들임을 그린다는 사실을 주장하지 못하였다. 하늘나라에 들어가기 위한 조건들은 바로 타락 이전 아담의 원해 성품들을 의미한다 (5:20; 7:21; 18:3; 19:12, 14, 21). 이러한 유형론을 전하기 위해 마태는 당시의 양식 즉 태초가 종말과 일치된다는 개념을 받아들이고 있다. 요약하자면, 창세기 1-3장에 대한 마태의 기독론적, 종말론적, 인류학적 연상이 그의 신학의 중상에 자리잡고 있다. 본인의 이러한 연구는 아담적 기독론을 더욱 강화시키고 하나님 /하늘나라를 에덴동산으로 밝혀줄 것이다. 이는 또한 새로운 개념 즉 하늘나라의 입성자로서의 예수의 제자들은 바로 아담이 잃어버렸던 본성을 회복하는 자들임을 마련해 줄 것이다. 두 번째, 세 번째 개념은 본인의 논문이 마태의 신학에 대한 연구에 있어 의미심장한 공헌을 한다고 여겨진다.
3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25회 성서학연구원 심포지엄 발제2]화해의 복음 : 마태복음 15장 21-28절을 중심으로
소기천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25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25회 / 2000 / 10~27 (18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초록보기
만남은 대화를 만들고, 대화는 화해를 이룬다. 남북한 정상들이 일제로부터의 해방 이후에 초래된 비극적인 한국 분단의 역사상 2000년 6월 12-14일에 처음으로 만나는 일은 천만이 훨씬 넘는 이산 가족들뿐만 아니라, 우리 모두에게도 기쁜 일이 아닐 수 없다. 남북한 당국자 사이의 책임적인 만남이 한반도에 화해를 이루어 내는데 기여한다는 기대는 결코 지나친 것이 아니다. 반세기를 훨씬 넘어선 분단의 장벽은 남북한 사이를 더욱 더 고착시켜 지금까지 끝날 줄 모르는 반목과 질타를 계속하게 하였다. 이제 불화를 씻고, 남북한이 화해를 이룰 때가 온 것이다. 이러한 불화는 비단 민족적인 문제만이 아니다. 사회적이고 개인적인 차원에서 화해하지 못하는 이들이 얼마나 많은가? 우리는 마태복음 15장 21절로부터 28절까지에서 장벽을 허물고 평화를 이루기 위한 화해의 복음을 듣게 된다. 예수의 공생애를 통하여 전개되기 시작한 복음이 유대 지경을 넘어서 이방인의 땅으로 가는 것은 '가장 크게 기뻐'(마 2:10)해야 할 소식이었다. 그러나 이와 같은 화해의 복음은 처음부터 유대인의 경계를 넘어서 쉽게 이방인에게 전해진 것이 아니었 다. 아브라함 이래로 이스라엘 백성은 선민의식(選民意識)을 가지고 있었고, 이러한 생각은 후에 유대 특수주의라는 사고방식으로 발전되어 유대인 선교에 치중하는 결과를 낳고 말았 다. 그러나 예수는 유대 특수주의를 넘어서 이방인 선교의 길을 열어 주었다. 우리는 가나안 여인의 믿음에 대한 이야기를 통하여 유대인의 영역에 머물러 있던 복음이 이방인에게 전파될 수 있었던 사고방식의 전환(paradigm shift)이 마태복음에서 어떻게 이루어 질 수 있었는지를 살펴보고자 한다. 사고방식의 전환은 불화를 청산하고 화해의 삶을 이룰 수 있는 밑거름이 된다. 본문에서 예수는 당시에 유대적 사고방식에 사로잡혀서 이방인을 배척하였던 잘못된 관습을 제거하고 인종간, 지역간, 계층간에 심화되고 있었던 갈등을 해결할 수 있는 화해의 길을 이루어 내었다.
4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34회 성서학 심포지움/발제2]누가-행전에서의 자기 정체성 주제
박흥순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4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4회 / 2002 / 14~63 (50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5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34회 성서학 심포지움/발제1]야웨 인지 공식의 관점에서 본 에스겔 38-39장의 편집사적 연구
박호용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4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4회 / 2002 / 6~12 (7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6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신약성경에 나타난 성령이해 - 신약성서 신학적 고찰 -
성종현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7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7회 / 1995 / 53~60 (8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7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35회 성서학 심포지움 발제2]마가복음의 기적설화에 나타나는 '실재' 세계에 관하여 - 예수의 치유와 축귀를 중심으로 -
석원식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5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5회 / 2002 / 31~57 (25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8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마가의 종말론과 Theologia Crucis
박수암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3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3회 / 1997 / 51~63 (13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9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예수와 디아코니아
성종현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5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5회 / 1997 / 17~25 (9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0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30회 성서학 연구원 심포지엄/발제1]레위기 4:1-5:13에 나타난 속죄제사의 의미
이상란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0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0회 / 2001 / 1~19 (19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1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최근의 역사적 예수 연구 동향
최원준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2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2회 / 1997 / 1~26 (26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2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27회 성서학연구원 심포지엄/발제1]정경해석방법으로 바라본 묵시록 - 다니엘, 에녹서 -
배정훈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27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27회 / 2000 / 1~20 (20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3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호세아 4장 4절 후반절의 본문과 번역
이동수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4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4회 / 1995 / 26~37 (12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4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21회 성서학연구원 심포지엄 발표1]쿰란 문헌에 나타난 종말심판과 새창조(1QS Ⅳ, 18-25과 4Q185을 중심으로)
김판임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21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21회 / 1999 / 1~9 (9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5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35회 성서학 심포지움 발제1]앗시리아 역사문서와 사마리아의 함락
김태훈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5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35회 / 2002 / 6~30 (25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6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예수의 안식일 논쟁: 유대 율법과 이방인 선교의 상관관계에 대한 연구
소기천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9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9회 / 1998 / 1~32 (32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7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창조질서 회복을 위한 교회의 사명
박동현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9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9회 / 1996 / 3~15 (13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8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성경의 영감과 원본 사본 역본에 대한 바른 이해-성경의 참된 권위 확립을 위한 기초이론-
나채운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4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4회 / 1995 / 1~25 (25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19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이스라엘 역사편찬에 관한 소고
강사문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3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13회 / 1997 / 3~16 (14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
초록보기
역사(歷史)란 사가 (史家)에 의해 만들어지고 기술된다. 따라서 사가의 역사가술 없이는 사실은 있지만 역사로 존재하지 않는다. 이스라엘 역사도 고대 이스라엘의 사가에 의하여 만들어졌고 편찬자(Historiographer)에 의하여 편찬되어진 것이다. 고대 근동의 다른 나라의 역사기술과 편찬도 비슷한 과정을 거쳐 이루어졌다. 여기서는 구약 성경에 나타난 이스라엘 역사는 언제 누가 어떤 동기에서 기술하고 편찬하였는지 살펴보고자 한다.
20 이미지가 준비 중 입니다.
[제24회 성서학연구원 심포지엄 발제2]성전비판에 관한 전승사적 연구(마가복음 11:15-19을 중심으로)
김경희
장로회신학대학교 성서학연구원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24회 성서학연구원심포지움 제24회 / 2000 / 21~39 (19pages)
인문학>기독교신학